칼럼

  • [편집인 칼럼] 타향도 정이 들면

    타향도 정이 들면 정이 들면 고향이라고그 누가 말했던가, 말을 했던가 바보처럼 바보처럼 아니야, 아아니야...

  • 1219381132_3SBxfTck_bank
    [한강우칼럼] 돈과 은행

    태국 여행을 하다 보니 돈 바꾸는 것도 일이었다. 달러를 안 받는 곳이 많아서 태국 화폐인 바트화로 바꾸어야만 쓸 수 있기 때문. 캄보디아에서는 어디서든지 자유롭게 달러를 쓸 수 있었는데 태국은...

  • [편집인 칼럼] 섹덴 호수

    호수는 하늘만 올려다보고 하늘은 호수만 내려다보는, 어디에도 길은 없고 길이 모두 막혀버리고 물어볼만한 사람도...

  • [편집인 칼럼] 간사한 마음

    어제는 세상이 미울 정도로 처지더니 옛친구들의 답멜을 보니까 다시 살맛이 납니다. 어제는 텅빈 빈들을 걸어가는...

  • [편집인 칼럼] 잦아진 미-캄보디아 군사훈련

    한 때 캄보디아에 미군기지가 들어선다는 말이 나돌던 때가 있었다. 그 말이 아직까지도 유효한 지는...

  • [편집인 칼럼] 강물같은 사랑

    강물은 조건없이 흐릅니다. 위에서 내려온 물을 거침없이 아래로 흘려보냅니다. 조건이 달린 것은 진정한 사랑이...

  • [편집인 칼럼] 윌리엄 월브포스를 기대한다

    정치를 통해 세상을 바꾸겠다는 포부를 가진 사람들이나, 선거에 출마하려는 정치지망생들이라면 꼭 한번은 이런 저런...

  • [편집인 칼럼] 한국말 잘하는 사람이 필요하다

    지난 2005년 필자는 캄보디아 사람들이 가지고 있는 한국에 대한 국가이미지조사를 위한 자료조사를 위탁받아 실시한...

  • 1219381132_rNhkE7iW__145738_cambodia300
    [한강우칼럼] 국민 생활과 선거

    해마다 두 자릿수 성장을 보이던 캄보디아의 경제가 몇 년 동안 불황의 늪에 빠졌다가 요즘 회복되는 양상을 띠고 있다. 봉제업과 농업 분야의 호황으로 수출과 고용이 늘고 외국인 투자와 관광 수입도...

  • [편집인 칼럼] 깨달음

    깨달음은 갑자기 온다. 어느 순간, 그동안 지니고 있던 생각을 버리고 전혀 다른 시선으로 사물을...